Home > 목회/선교 > 컨퍼런스 > [베를린] 2014 베를린 성시화 컨퍼런스 개최
컨퍼런스

[베를린] 2014 베를린 성시화 컨퍼런스 개최

“독일 통일의 사례와 통일 코리아의 비전” 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베를린성시화컨퍼런스는 통일트랙과 성시화트랙으로 진행 되며 한국, 미주, 유럽 등에서 성시화운동 지도자들이 참가한다. 컨퍼런스가 끝나면 또한 남북 통일과 유럽 성시화 관련 베를린 선언문도 발표하게 된다.

독일 통일의 사례와

통일 코리아의 비전

2014 베를린성시화컨퍼런스’가 독일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김현배 목사) 주최로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베를린 비전교회에서 개최된다. 또한 이 기간을 전후로 체코 프라하와 독일 라이프치히, 드레스덴, 헝가리 부다페스트와 오스트리아 비엔나, 우크라이나에 성시화운동본부를 설립한다.

“독일 통일의 사례와 통일 코리아의 비전” 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베를린성시화컨퍼런스는 통일트랙과 성시화트랙으로 진행된다. 그리고 저녁에는 소강석 목사(세계성시화운동본부 상임회장, 용인 새에덴교회)와 이종승 목사(경남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창원 임마누엘교회)가 메시지를 전한다. 아침 경건예배 메시지는 백종석 목사(서산성시화운동본부 부본부장, 서산순복음교회)가 전한다. 또한 세계성시화운동본부 홍보대사인 첼리스트 정민영 선생은 특별연주를 한다.

통일트랙은 “독일 통일에 있어서 동서독 교회의 역할”(Z Fischer 목사, 독일 다니엘 교회) 외 6개의 발제가 있고, 발제 후에는 종합토론을 하게 된다.
성시화트랙은 발제“성시화 운동과 사회책임”(전용태 장로, 전 춘천,청주,인천,대구지검 검사장, 세계성시화운동본부 공동총재)외 6개의 발제가 있고, 역시 종합토론을 하게 된다.

컨퍼런스가 끝나면 또한 남북 통일과 유럽 성시화 관련 베를린 선언문도 발표하게 된다.  이어 독일 통일기도회의 현장이었던 라이프치히와 박근혜 대통령이 남북 통일 관련 연설을 했던 드레스덴, 체코 프라하, 오스트리아 비엔나, 헝가리 부다페스트를 방문해 기도회와 성시화운동본부를 설립대회를 갖는다.

컨퍼런스를 준비하고 있는 독일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김현배 목사는 “16세기 종교개혁자 칼빈이 가슴 속에 품었던 꿈은 두 가지였다. 첫째 로마 가톨릭의 잘못된 영향으로 인해 많이 부패해져 있던 제네바 교회가 성경에서 말하는 교회로 개혁되는 것과, 둘째 많은 술집과 사창가로 인해 환락과 방탕의 도시였던 제네바 시가 하나님의 다스림을 받는 거룩한 도시가 되는 것이었다.”며“오늘날 유럽이나 독일, 베를린의 영적, 도덕적, 사회적인 상황은 16세기 칼빈의 제네바 시대의 상황과 거의 비슷하다.”하면서“지금 베를린에서 성시화와 통일코리아의 비전을 갖고 모여서 기도할 때라는 거룩한 부담감이 다가오고 있다.”며 베를린 성시화 컨퍼런스 개최 배경을 밝혔다.

이번 베를린성시화컨퍼런스에는 한국, 미주, 유럽 등에서 성시화운동 지도자들이 참가한다. <유크=베를린/김현배 목사>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Previous Next
Close
Test Caption
Test Description go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