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네트워크뉴스 > 기획취재 > 유럽지역, 이단세력 “No”
기획취재네트워크뉴스세미나

유럽지역, 이단세력 “No”

[유크리포트] 세이연, 유럽순회 이단대책 프로젝트 마쳐

세이연(ikccah)과 코디아네트가 공동 주관

LONDON, FRANKFURT 지역 한인디아스포라교회 목회자 및 재직 성도들과 간담회 및 이단예방, 상담, 교육 등 다양한 행보 통해 이단경각심 높여…세이연(ikccah)과 코디아네트가 주관하는 2017 유럽 이단대책 프로젝트가 지난 11월 8일부터 영국 런던에서 출발해 11일, 파리, 13일부터 프랑크푸르트 일정으로 15일까지 유럽순회를 마무리했다.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합회(이하, 세이연/ 회장 김순관 목사)와 코디아네트(KODIANET, 대표 이창배 목사)가 주최 및 주관한 가운데 영국 런던에서는 코디네이터로 지성구 목사(브리스톨선교교회 담임목사)가 진행을 맡아서 재영한인교회연합회, 재영한인선교사협의회, 런던선교대회(LMC) 등과 협력해 행사를 진행했으며, 독일의 프랑크푸르트에서는 프랑크푸르트교회협의회(회장 신국일 목사)가 주관한 가운데 동교회협의회 연합행사로서 각 회원교회의 협력으로 진행이 됐다.

영국지역 세미나에 참석한 목회자들과

이번 세이연, 유럽순회 이단대책 프로젝트는 “크도다, 경건의 비밀이여~”(딤전3:16) 라는 주제로 런던 지역의 목회자, 선교사, 각 교회에서 담임교역자의 추천을 받은 성도들을 대상으로 지난 2017년 11월 9일(목) – 11월 10일(금) 양일 저녁 5시30분 – 9시 30분, 122 London Rd, Kingston upon Thames. KT2 6QJ에 위치한 런던 한빛교회 센터 (Hanbeet Church Centre / 담임 김동윤 목사)에서 열렸으며, 프랑크푸르트에서는 동 교회협의회 소속 목회자들과 재직 성도들을 대상으로 지난 2017년 11월 14일(화) – 11월 15일(수) 양일간, Kaiser-Sigmund-Str. 50, 60320 Frankfurt/M에 위치한 프랑크푸르트감리교회(담임 이창기 목사)에서 낮 3시부터는 목회자 간담회로, 저녁 7:30분 부터는 각 교회 재직 및 성도들을 대상으로 세미나를 가졌다.
이번 행사를 위해 참여한 세이연 주강사단은 김순관 목사(하와이기독교방송 대표, 하와이한인장로교협의회 회장, 세이연 회장), 박형택 목사(기독교이단대책협회 상임회장, 예장합신 이단상담연구소장, 세이연 상임위원), 한선희 목사(미주기독교이단대책연구회장, 예장 미주합동총회 이대위원장, 세이연 사무국장), 조남민 목사 (한인성경선교회 회장, 틴데일신학교 교수 및 한국지교장, 세이연 상임위원) 등이다.
오늘날 유럽 한인디아스포라 교회들의 목회 현장에서도 국내 못지 않게 그 세력을 넓혀가는 각종 이단의 범람과 관련해 직간접적인 피해를 보고 있으며, 또한 성도 가운데 이단에 현혹되어 이탈 또는 피해 당사자가 되어서 고통과 상처를 받는 경우도 날로 증가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그런 가운데 한국과 달리 해외지역에서의 여러 특수성 때문에 이단 문제는 현지법으로 문제 제기도 어렵고, 현지 교회와의 연대도 사실상 어려운 이중적 고통을 감안하지 않으면 안되는 실정이다. 따라서 영적인 진리 싸움에 있어서 함께 싸워줄 만한 우군도 없다는 현실적 제한이 큰 것도 사실이다. 결국, 문제 발생 시 해당 교회에서 목회자의 단독전쟁이나 다름이 없게 되어, 그 결과에 따른 목회자의 상심과 심적인 고통도 크게 따를 수밖에 없으므로 이를 미리 방지할 수 있는 예방조치를 하는 것이 최고의 방법 가운데 하나이다.
이러한 해외 한인교회들의 어려움을 익히 알고있는 세이연의 이단 전문가들이 순수한 자비량 사역으로 해외순방을 통해서 사역자들과 간담회 형태로 의견을 나누고, 각 교회의 제직과 성도들에게 이단에 대해서 깊이 있는 전문지식과 식견을 갖출 수 있도록 세미나 및 질의응답 형태의 집회를 주선해 준 것은 무척 고무적인 일로써 모든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과 함께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라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오랫동안 이단연구 및 이단 세력과의 진리전쟁을 경험한 전문가들로부터 디테일한 이단 교육을 통해 이단에 대한 예방적 면역력을 키울 수 있는 귀한 시간이 됐다고 참석자들은 한결같이 좋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세이연은 6년전, 2011년 1월에 미국에서 11개월의 준비과정을 거치며 창립이 되었으며, 이단대처를 위한 연구 및 분석에 심혈을 쏟고 있는 전문사역자들이 모여 총회 및 연구발표회를 개최해 오고 있는 중이다. <유크=런던/프랑크푸르트/ 취재 및 사진=이창배 발행인>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Previous Next
Close
Test Caption
Test Description go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