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네트워크뉴스 > 디아스포라 > 2019 베를린교연, 연합부흥회
디아스포라

2019 베를린교연, 연합부흥회

[베를린] 베를린교역자연합회, 2019 연합부흥회 개최 |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라보라” |

2019 연합부흥회가 베를린교역자연합회 주관으로 6월 20일-22일 까지 베를린비전교회에서 열렸다.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라보라”는 주제로 강사로 초청받은 김용택 목사(온세계교회)는 매시간 우리의 생각과 사고의 틀을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꿔야 한다는 메시지를 선포해 은혜를 끼쳤다.

베를린의 영적 축제인 2019 연합부흥회가 베를린교역자연합회(회장 김현배 목사) 주관으로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라보라”는 주제로 6월 20일-22일 까지 베를린비전교회에서 열렸다. 베를린 교역자들과 성도들의 영적 각성과 신앙 성장을 위해 강사로 초청받은 김용택 목사(온세계교회)는 매시간 우리의 생각과 사고의 틀을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꿔야 한다는 메시지를 선포했다.

20일(목) 첫날 저녁집회는 김한수 목사(순복음교회)의 사회와 조윤국 목사(백림반석교회)의 기도, 순복음교회 성가대 찬양이 있었다. 김용택 목사는 “인생은 해석이다“(삼하 16:5-14)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김 목사는 “크고 작은 문제를 만났을 때 어떻게 해석을 하는가? 다윗이나 요셉은 주어를 하나님으로 풀어내고 있다. 내 인생 속에 일어난 모든 사건들을 하나님의 주권으로 해석한다. 우리 인생의 주어가 하나님이다. 모든 사건에 하나님의 뜻이 있다. 하나님의 섭리가 있다. 주어를 하나님으로 바꾸어서 인생을 행복하게 풀어가는 삶이 되기를 바란다.”고 선포하였다. 구효남 목사(베를린무슬림선교)의 축도로 집회를 마쳤다.

21일(금) 둘째날 저녁집회는 이병희 목사(백림감리교회)의 사회와 임옥식 목사(한미교회)의 기도, 백림감리교회 성가대 찬양이 있었다. 김 목사는 “해석의 어휘, 복음”(롬 8:3)이란 제목으로 “복음이 우리가 가야 할 모델이다. 복음은 우리가 연약하여 할 수 없는 일을 하나님께서 하신다. 복음이란 귀한 어휘를 잘 사용해야 한다. 우리 마음을 복음으로 바꿔야 하고, 인생을 해석해야 한다. 내 감정, 환경에 의해 판단하지 않고 복음으로 결정해야 한다. 복음으로 살아야 한다.”라고 전했다. 한은선 목사(베를린선교교회)의 축도로 집회를 마쳤다.

22일(토) 셋째날 저녁집회는 김현배 목사(비전교회)의 사회와 김시언 목사(임마누엘교회)의 기도, 비전교회 성가대 찬양이 있었다. 김 목사는 “수평에서 수직으로의 해석”(창 45:1-8)이란 주제로 “인생을 살면서 눈물 날 때, 힘들 때 어떻게 해석하는가? 요셉이 자신에게 고통을 준 형들의 문제를 하나님의 시각으로 풀어갔다. 수평에서 수직으로의 해석이다. 하나님의 시각으로 바라보고, 바꾸고, 감사해야 한다.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가져야 한다”고 선포했다. 김용택 목사(온세계교회)의 축도로 집회를 마쳤다.

말씀 선포 후 다함께 합심하여 간절히 기도했다. 3일 저녁 강사 목사의 은혜충만한 메시지 선포로 인해 많은 교역자들과 성도들이 큰 은혜를 받았다. 베를린교역자연합회는 200여 종족, 380만 명이 살고 있는 베를린 복음화를 위하여 사역하고 있다. <유크=베를린/ 정리: 김현배 목사(베를린비전교회, GMS)>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Previous Next
Close
Test Caption
Test Description goes like this